정순균 서울특별시 강남구청장 "품격 있는 1등 도시, 국제적인 도시 강남입니다!”

 

 

집무실부터 예사롭지 않다. 친화적이고 실용적인 원탁형 테이블, 그 뒤에 걸려 있는 고아한 그림과 고즈넉한 전등. 강남의 수준과 품격을 단적으로 엿볼 수 있는 광경이다. 그리고 그 집무실에는 1등 도시 강남을 만들고자 지성무식(至誠無息)으로 강남을 돌보는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있었다. 

 

 

이영애(《월간 지방자치》·인터넷 방송 《더지방포스트》 편집인)_ 여러분 안녕하세요. 제가 지금 어디에 왔는지 궁금하시죠. 품격 있는 강남을 만들겠다 하고 여야를 떠나 구민만 바라보신다는 청장님을 만나보려고 왔는데요. 지성무식, 즉 끊임없이 정성을 다해서 단절되지 않는 구청을 만들겠다는 강남구청장님입니다. 안녕하세요. 
정순균(서울특별시 강남구청장)_ 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기분 좋은 변화로 품격 있는 강남을 만들어 가고 있는 강남구청장 정순균입니다.

 

이영애_ 오랫동안 많은 단체장님의 방을 보았는데요, 단체장님들 집무실 중 이런 디자인의 탁자는 처음입니다. 아주 좋은 것을 보는 것 같아요. 
정순균_ 이는 원탁형 탁자로 그야말로 실무형 책상입니다. 여기는 직원들하고 1미터 근거리에서 면대면 보고가 가능하고요. 의자의 방향만 틀어서 컴퓨터로 사무를 볼 수 있습니다. 

 

이영애_ 지금도 잘하시지만, 청장님께서는 어떤 강남을 만들고 싶으신가요? 
정순균_ 강남은 200여 개 넘는 지자체 중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1등 도시이며, 강남에 걸맞은 뭔가 다르고 특별한 느낌을 주는 도시를 만들고 싶습니다. 예를 들면 국내 일류 기업들이 운영하는 백화점, 호텔 또 그들의 사무공간을 들어가본다든지, 그 기업들이 만든 제품이나 서비스를 보면 뭔가 다르다는 느낌을 받습니다. 마찬가지로 저는 강남에 오거나 강남의 서비스를 받아보면 다른 지자체와는 무언가 다른 느낌이 드는, 그런 1등 도시를 만들고 싶습니다. 

 

이영애_ 우리 국민들도 청장님이 말씀하신 지역에서 살고 싶어 합니다. 영동대로 복합개발 사업이나 수서역 역세권 종합개발 등 대규모 개발 사업들은 잘 진척되고 있나요?
정순균_ 네, 그렇습니다. ‘현대차GBC’가 영동대로 주위에 착공하게 됩니다. 높이 569m로 잠실 롯데타워보다 14m가 더 높습니다. 그야말로 우리나라의 랜드마크가 되는 초고층빌딩입니다. 그뿐만 아니라 현대GBC와 코엑스 사이에 지하 6층 깊이의 지하 도시가 만들어집니다. 여기에는 새로 추진되고 있는 GTX-A와 GTX-C노선, 위례신사선, 지하철 2호선·9호선의 복합 환승이 이어지고요. 수서역 일대에 역세권 개발이 이루어집니다. 구룡 마을도 곧 개발돼 그 자리에 신도시가 들어서게 됩니다. 지금 말씀드린 몇 가지 프로젝트들이 완성되는 5~6년 후는 강남 영동대로 일대가 전에 없던 새로운 도시로 탈바꿈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영애_ 청장님, 국정홍보처장, 한국방송광고공사 사장 등 일머리를 아는 곳에서 그리고 돈을 아는 곳에서 일을 하셨지 않으셨습니까? 단체장을 하시는 데, 특히 품격 있는 강남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십니까?

정순균_ 그렇습니다. 중앙일보에서 25년간 언론인 생활을 했고, 곧 이어서 국정홍보처장을 했고, 또 한국방송광고공사 사장을 지냈습니다. 언론인으로서의 경험, 중앙무대에서의 국정경험, 한 해 매출 2조 4,000억 원 공기업 사장으로, 경영자로서의 경험이 지방자치단체를 운영하고 강남을 1등 도시로 만드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이영애_ 서울 자치구 재정자립도 1위의 강남이지만 현안도 있을 것 같아요. 
정순균_ 57만 구민 가운데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초생활수급자가 25개 자치구 중 8번째로 많습니다. 부자도 많은 반면 복지적인 측면에서 도움이 필요한 서민층도 같이 살고 있습니다. 빈부 격차, 양극화가 가장 뚜렷이 대비되는 곳이 강남입니다. 그래서 복지정책의 균형을 이루는 게 가장 중요하고요. 남북평화시대에 대비해 고속철도가 삼성역까지 들어오는 것을 반드시 관철시키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영애_ 국제적 변화에 강남구가 역할을 해야 할 것이 많지 않습니까. 고속철도가 삼성역까지 들어와야 한다는 확고한 생각이 듭니다. 
정순균_ 미래를 대비해서도 반드시 고속철도가 이곳까지 들어와야 합니다. 지금까지 우리나라 철도축은 용산역과 서울역 중심의 단일 축이지 않습니까? 앞으로는 철도 중심축도 다변화해야 합니다. 수서를 중심으로 해서 삼성역이 또 다른 철도 중심축을 이루어 여기가 바로 유라시아 대륙철도의 출발점, 종착점이 되는 먼 미래를 내다보는 철도 계획을 세워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또 GTX-A 노선이 청담동 주택가 밑으로 지나가게 설계·착공했는데 주민 안전 및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한강 밑으로 우회하는 대안 노선을 만드는 것도 현안입니다. 청담동 바로 옆 한강으로 우회할 수 있기 때문에, 그 대안을 채택해달라는 것이 주민들의 한결같은 요구입니다. 그 대안이 채택될 수 있도록 많은 협조 부탁드립니다. 

 

이영애_ 청장님, 강남구의 비전을 말씀해주시면서 마무리하겠습니다. 
정순균_ 아까도 말씀드렸듯 강남을 ‘품격 도시’로 가꾸고 싶습니다. 타 도시와는 다른 색다른 도시, 그리고 글로벌 국제도시로 육성하겠습니다. 중국 상하이와 베이징, 일본 요코하마, 뉴욕 맨해튼 같은 국제도시와 당당히 경쟁하는 우리나라 대표 도시로 꼭 만들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이영애_ 강남은 예사롭지 않습니다. 그 곳에 청장님이 계시다는 것을 말씀드리면서 인터뷰를 마무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정순균 구청장과 함께하는 Pick TIME!
《더지방포스트》는 정순균 구청장의 진솔한 생각을 들었다.

 

다시 태어나면 정치가 아닌 다른 일을 해보고 싶다. Yes or No?
(YES 팻말 선택) 저는 영화감독을 해보고 싶습니다. 제 꿈이 원래 정치나 행정가가 아니었고, 영화감독, 영화배우 되는 것이 제 어릴 때 꿈이었습니다. 영화를 너무 좋아해서 종이 환등기를 직접 만들어가지고 영화를 봤습니다. 그만큼 어렸을 때 영화를 좋
아했습니다. 

 

연관검색어로 검색되고 싶은 단어가 있으십니까? 강남구로 검색되고 싶은 단어가 있다면? 
(K-POP, 삼성역-고속철, GTX-A 노선-청담동 기입) K-POP은 강남이 본고장 아니겠습니까. 우리나라 유명한 연예 기획사 70%가 강남에 자리 잡고 있고, K-POP 한류 하면 우리 강남이 본고장입니다. 우리 강남이 K-POP 본 고장이라는 것이라는 것을 세계에 알려서 많은 세계인이 우리 강남을 찾을 수 있도록 하고 싶어서 K-POP을 검색어로 올렸습니다. 그리고 삼성역 고속철, GTX-A 노선을 한강 하부로 대안 노선 택하는 것도 가장 중요한 문제 중 하나입니다. 

 

다소 침체된 강남 상권을 부활하게 하기 위한 히든카드가 있다, 없다? 
(No 팻말 선택) 없습니다. 제가 왜 없다고 하냐면 강남 상권을 되살린다는 것은 우리 강남구의 노력도 굉장히 중요하지만, 우리 국가적인 전체 경기에 좌우되는 측면이 더 많습니다. 히든카드가 있다는 것이 잘못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오히려 강남 상권을 살리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는 약속을 대신 드리고 싶습니다. 

 

강남이 청결 1위의 비법이 있다, 없다? 
(Yes, No 팻말 둘 다 선택) 비법은 없습니다. 그 대신에 열심히 청소하고 청소차 확충하고, 매일매일 밤낮으로 열심히 청소하는 게 비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추천할 만한 강남의 야간 명소는? 봉은사? 양재천? 코엑스? 강남역? 

(봉은사, 양재천, 코엑스, 강남역 팻말 모두 선택) 봉은사는 도심 속 한가운데 있는 천년고찰로서 저녁에 오시면 그야말로 산속 절을 찾은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습니다. 양재천은 도심 속 허파 역할을 하는 강남 주민들의 보배입니다. 도심 속 자연 생태하천으로서 복원이 완벽하게 끝나 세계 어디를 내놓아도 자랑스러운 하천으로 탈바꿈했습니다. 많은 구민들, 외부 관광객들이 찾는 명소입니다.
코엑스는 새삼 설명이 필요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코엑스는 우리나라 쇼핑, 엔터테인먼트, 관광의 중심지입니다. 또 강남역도 젊은이들의 거리입니다. 서울 도심에서 가장 젊은이들이 많이 모이는, 쇼핑하기 좋고 먹거리 많고 볼거리 많고 즐길 거리가 많은 핫 스폿입니다. 꼭 찾아오시기 바랍니다. 

 

인생 멘토가 있다, 없다? 
(Yes 팻말 선택) 있습니다. 제 멘토는 도올 김용옥 선생님입니다. 저쪽에 지성무식(至誠無息)이라는 글이 있는데 도올 선생님께서 앞으로 57만 강남구민을 위하라는 말로 저 글을 주셨습니다. 《중용》에 나오는 말씀인데 ‘쉼 없이 최선을 다하라’는 뜻을 담고 있습니다. 지성을 다해서 구민들에게 봉사하라는 가르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