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행정, "영국 에든버러시 청년 장애인 훈련·인턴·취업 연계 프로그램 등"

 

영국 에든버러시, 청년 장애인 훈련·인턴·취업 연계 프로그램
영국 에든버러시는 EPS(Edinburgh Project SEARCH)라는 이름의 장애인 고용지원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기업과 파트너십을 맺고 청년 장애인에게 숙식하며 업무를 익힐 인턴십 기회를 제공하고, 실제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Project SEARCH’는 미국 신시내티 어린이병원에서 1996년 처음 시작한 장애인 고용지원 프로그램으로 전 세계 500여 도시에서 활용 중이다.
 
EPS는 NHS(영국 국민건강서비스), 에든버러 대학, 민간 기업(Into Work)과 파트너십을 맺고 스코틀랜드 청년 장애인의 고용 촉진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지난 5년간 116명이 인턴 교육을 받고 이 중 93%가 정규직으로 취업했다.
장애인 고용지원 대상은 16~29세의 청년 장애인 중 풀타임 근무가 가능한 사람으로 이동과 교육 수강을 혼자서 할 수 있는 사람이다. 장애인의 취업에 필요한 다양하고 실질적인 지원을 제공하는 ‘Transition-to-Work’ 프로그램은 취업교육, 고용시장 탐색, 장기간의 일자리 코칭, 멘토(선생님, 트레이너, 고용주)의 끊임없는 피드백을 제공하고 인턴십을 활용한 직무 경험, 커뮤니티 네트워크 형성 지원, 취업연계 등을 지원한다.


프로그램 참가자는 호스트 기업·병원에서 최대 12명의 지원자에게 숙식을 제공하며 몇 주간에 걸친 초기 오리엔테이션과 기본업무 숙지 훈련을 시행한다. 이후 업무기술 습득을 위한 직업훈련을 이수한다. 직업훈련이 끝난 다음 3곳의 기업이나 기관에서 인턴십을 진행하며, 이 기간에도 매일 2시간씩트레이닝룸에서 멘토의 피드백과 트레이닝을 받는다.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마친 지원자는 EPS에서 호스트 기업·기관에 적극 연계·적합한 고용절차를 거쳐 정규직으로 고용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지난 5년간 EPS 프로그램을 이수한 지원자의 93%가 정규직 취업에 성공했고, 올해도 22명의 청년 장애인이 성공적으로 훈련을 마쳐 취업을 준비 중이다.

 


중국 상하이시, 인공지능 혁신응용 선도지구 설립 

중국 상하이시는 푸동신구에 중국 최초의 인공지능 혁신응용 선도지구를 설립하고 이곳에 제조·의료·교통·금융 분야의 인공지능 혁신 시험장을 건설하고 있다.
세계 제일의 인공지능산업 도시를 꿈꾸는 상하이시는 인공지능을 전략 발전방향으로 삼아 1차적으로 내년까지 인공지능산업 규모를 1,000억 위안(16조 5,000억 원) 규모로 발전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정부는 인공지능 표준체계 구축, 지적재산권 거래 등의 방안을 적극 모색하고 고급인재의 유치, 데이터 자원의 개방과 응용의 심화, 인공지능 산업의 시너지 혁신 등의 중점 분야에 관한 22개 조치를 제안했다.
인공지능 혁신응용 선도지구의 출범은 인공지능과 실물경제의 심층 융합을 촉진하고, 인공지능의 혁신적인 발전을 가속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정부는 2021년까지 푸동신구에 인공지능 핵심산업 클러스터를 구축하고 인공지능 혁신기술과 제품응용 시범구역, 인공지능 업계 표준규범과 제도규범의 혁신지원지구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해외 벤치마킹

더보기